2024.07.22 (월)

  • 흐림동두천 26.3℃
  • 흐림강릉 28.7℃
  • 흐림서울 27.6℃
  • 흐림대전 28.7℃
  • 구름많음대구 29.6℃
  • 구름많음울산 28.2℃
  • 흐림광주 27.9℃
  • 구름많음부산 27.4℃
  • 흐림고창 28.2℃
  • 흐림제주 29.0℃
  • 흐림강화 26.5℃
  • 흐림보은 27.4℃
  • 흐림금산 28.8℃
  • 구름많음강진군 27.7℃
  • 구름많음경주시 29.1℃
  • 구름많음거제 27.2℃
기상청 제공

전시

[근현대 회화 100선] 추상미술의 선구자, 유영국의 <무제>

 

유영국 ( 1916~2002)은 도쿄 유학시절부터 추상작업을 시작한 이래 한국모더니즘의 제1세대 작가이자 추상미술의 선구자로 활약했다. 그의 작품은 산,길,나무등의 자연적 소재를 추상화면으로  바꾼다. 엄격한 기하학적 구성과 강렬한 색채가 어우러져 경쾌한 음악적 울림을 자아낸다.

 

유영국은 자신의 작품세계에 대하여 “ 내가 대상으로 한 것은 자연이었고, 그것을 탐구해온 형태는 선이나 면 색채 그리고 그런 것들로 구성된 비구상을 바탕으로 한 추상이다. 화가가 자신이 보고 느끼고 나서 생각하는 자연, 그것은 단순히 보이는 구체적 그대로의 자연이라기보다, 오히려 그런 자연의 형태를 떠나서 선과 면과 색채로서 화면에 더 주관적으로 탐구되는 나의 자연에 대한 탐구이다.”라고 밣힌다.